천안시 중앙도서관, ‘도서관인의 밤’ 운영

- 오는 6일 원탁토론회, 낭독극 공연, 김별아 작가와의 만남 진행

천안시민신문 전영자기자 | 입력 : 2018/12/04 [19:30]

 천안시 중앙도서관(관장 박상임)은 시민과 도서관 관계자를 초청해 오는 6일 ‘도서관인의 밤’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도서관인의 밤’ 행사는 연말을 맞아 동아리 회원과 도서관에서 활동해 온 강사, 프로그램 참여 시민의 노고에 격려를 보내고 즐거운 송년의 시간을 만들어 보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1부는 오후 4시 30분부터 6시까지 ‘시민이 만들어가는 도서관’을 부제로 원탁토론회가 열려 도서관 발전 방향 및 정책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진다.

2부는 오후 6시 30분부터 8시 30분까지 낭독극과 김별아 작가와의 만남이 진행된다. 김별아 작가의 작품으로 프로젝트 그룹 ‘도킹’이 낭독극 공연을 펼친 후 김별아 작가와 ‘삶과 문학의 대화’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눠본다.

이번 행사는 ‘2018책의 해 조직위원회’에서 일부 지원한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도서관 홈페이지 및 전화(☎521-3779)를 통해 1부와 2부 개별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도서관인의 밤 행사를 통해 시민과 도서관 관계자가 한자리에 모여 도서관 발전을 위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