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계고 지역인재 양성의 산실, 천안시 직업교육 혁신지구 본격 운영

- 천안시와 충남교육청 등 8개 기관·단체 업무협약 체결

천안시민신문 서난주기자 | 입력 : 2021/03/23 [22:09]

▲ 직업교육_혁신지구 업무협약  © 천안시민신문


천안시와 충청남도교육청 등
8개 기관·단체가 직업계고 학생들의 교육과 취업,정착을 지원하는 직업교육 혁신지구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23일 천안시는 공공기관인 천안시와 충청남도교육청,지역 기업을 관리하는 천안시기업인협의회와 충남북부상공회의소,지역 대학인 한국기술교육대,공주대,백석대,백석문화대가 천안교육지원청에서직업교육 혁신지구 운영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직업교육 혁신지구는 직업계고 학생들의 취업과 후학습을 연계해 지역 인재를 길러내기 위한 교육부 주관 사업이다.교육부가 전국5개 직접교육 혁신지구를 지정한 가운데 천안시는 충청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공모해 기초지방자치단체 단독이자 충청권에서 유일하게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이번 협약은 직업계고 학생들의 선취업·후학습 체제를 지원해 인재 양성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직업교육 혁신지구는 올해4억 원을 지원받아 최대3년간 총사업비20억 원을 투입해 직업계고와 지역기업,지역대학의 협력으로 학생들의 교육과 취업을 지원한다.

 

반도체디스플레이,스마트기계,자동차부품 등 전략산업을 중심으로 스타트업 파크와 연계한 창업교육,대학 연계를 통한 심화학습 등이 지원되며,지역 정착 및 자립을 위한 주거 등 실질적으로 직업계고 인재들의 취업과 지역정착을 목표로 운영된다.

 

올 상반기 중으로는 직업교육혁신지구센터를 구축해 직업계고 학과 과정 개편,천안시 정착 지원 프로그램 개발 등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협약식에 참석한 기관·단체들과 함께 직업교육 혁신지구를 성공적으로 운영,직업계고 학생들이 지역의 인재로 성장해 천안시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