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100대 명산’ 특별 방역관리 추진

-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등산로·휴양림 등 방역 관리 강화 -

천안시민신문 윤정용기자 | 입력 : 2020/10/22 [11:24]

충남도가 서대산과 광덕산 등 도내 100대 명산과 도립공원을 중심으로 특별 방역을 추진한다.

도는 내달 15일까지 한 달간 가을철 등산객이 집중되는 충남 100대 명산 등산로와 휴양림, 수목원 등에 특별 방역 관리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등으로 가을철 등산객 활동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데 따른 것이다.

도는 시﹡군, 사업소와 합동으로 주요 등산로 입구와 주차장에 단체 탐방 자제 현수막을 게시하고, 거리두기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주요 캠페인은 △산행 중 마스크 착용 △탐방로 입구, 전망대 등 밀집 구간은 오래 머물지 않기 △ 2m 이상 거리두기 △탐방로 우측 한 줄 통행하기 △산행 후 집합식사·음주행위 금지 등이다.

도는 주요 등산로 구간 표지판에도 ‘마스크 착용 및 거리두기’ 알림을 부착해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경각심을 갖도록 할 예정이다.

이상춘 도 산림자원과장은 “불특정 다수와 등산을 함께하다 감염되면 경로추적이 어렵다”며 “단체 산행을 자제하고 동행인원을 최소화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