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자살예방센터, 회복 수기 공모전 기간 연장

- '살아야있어야 희망이 있다’ 천안시 자살률 감소를 위한 지역사회 회복 수기 모집

천안시민신문 전영자기자 | 입력 : 2020/10/15 [15:16]

▲ 천안시자살예방센터 회복 수기 공모전 포스터     ©천안시

 

천안시자살예방센터는 회복 수기 공모전 ‘살아있어야 희망이 있다’의 공모기간을 오는 10월 31일까지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자살 예방에 대한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자살예방의 날 기념 비대면 캠페인의 일환으로 열렸다.

 

천안시자살예방센터는 앞서 회복 수기를 지난 11일까지 모집할 예정이었으나, 시민들의 참여기회 확대를 위해 오는 31일까지로 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당선작 발표는 11월 첫째 주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삶의 위기를 극복했던 경험이 있으면서 생명을 사랑하는 천안시민이라면 연령 구분 없이 모두가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안영미 천안시자살예방센터장은 “회복 수기 공모전을 통해 경험의 공유로 서로에게 힘이 되고 지역사회 간 연대감이 형성되기를 바란다”며, “경험 공유가 자살예방을 위한 지역사회 지지체계 마련과 자살률 감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천안시자살예방센터 홈페이지 또는 전화(☎041-571-0199)를 통해 얻을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