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여성가족부 ‘공동육아나눔터 설치지원’ 공모사업 선정

- 충남 최초 권역형 거점센터 조성…초등학생 중점 지도 -

천안시민신문 서난주기자 | 입력 : 2020/06/25 [12:28]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여성가족부가 추진한 ‘공동육아나눔터 설치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충남 최초로 권역형 거점센터를 조성한다.

25일 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2018년 신관동 1호점과 지난해 옥룡동 2호점 운영에 이어 유구와 사곡, 신풍을 아우르는 유구읍 권역형 거점센터를 조성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동육아나눔터는 유구읍 석남1리 마을회관을 리모델링한 뒤 올 하반기 운영에 들어갈 예정으로, 시는 공간 리모델링 및 기자재 구입비 6500만원과 매년 4500만원의 운영비를 지원받는다.

이곳은 0세부터 18세까지 이용 가능하지만 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학습지도와 놀이학습 등에 중점을 두고 운영할 방침이다.

또한, 공동육아나눔터 1층에 있는 마을 경로당을 지역 어르신과 아이들이 함께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 세대간 교류를 통해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는 현장 학습의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정섭 시장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읍?면 지역에 공동육아나눔터를 조성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맞벌이 가구를 위한 자녀 양육 부담을 경감시키는 등 양육친화적인 지역사회 환경 조성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